> 뉴스 > 연예·스포츠
'막영애'의 39살 영애씨 어떤 모습일까
민정순 기자  |  pierre0928@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0.11  13:31: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막영애'의 39살 영애씨 어떤 모습일까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 포스터 공개

민정순 기자

   
막돼먹은 영애 씨의 시즌15 포스터(사진제공=tvN)

케이블TV 드라마를 편정한 '막돼먹은 영애씨'. 마흔을 눈앞에 둔 영애씨의 39살은 어떤 모습일까? 시즌시리즈 드라마의 정수를 보여준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가 10월 11일 주인공 이영애(김현숙 분)의 모습을 담은 포스터가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40의 그림자 공격에 놀라 책상 밑으로 숨는 영애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서류더미 속에서 다가오는 40살을 거부하는 듯한 영애의 리액션과 이미 발밑에 드리워진 '40'이라는 그림자가 대조를 이뤄 해학적인 이미지로 비춰진다. 이와 함께 '39末 40初, 그 녀석의 공격이 시작됐다!'는 글귀가 막돼먹고 안 돼먹은 영애씨의 쉽지 않은 일과 사랑을 예고하고 있다.

이번 '막영애 시즌15'는 지난 2007년 첫 선을 보인 '막돼먹은 영애씨1'의 서른 살 영애씨가 10년의 세월이 흘러 어느 덧 마흔을 눈앞에 두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지난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 김현숙은 "막영애가 2007년 첫 방송을 했을 때 영애도 김현숙도 30살이었다. 올해는 막영애가 방송한지 10년이 되는 시점으로, 39살인 영애와 현숙이 시즌15에 40살이 된다는 것은 무척이나 뜻 깊다"며 "tvN과 함께 10년을 맞을 수 있게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감회가 남다른 시즌인 만큼 더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으니 많은 시청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막영애 시즌15' 제작진은 "이번 시즌에서는 두 달 뒤면 마흔을 바라보는 주인공 영애의 고민이 고스란히 드러난다. 미로처럼 복잡하고 다사다난한 39세 영애 씨의 스펙터클한 인생과 사랑, 그리고 이를 풀어나가는 과정이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31일 오후 11시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민정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  팩스 : 02-6008-2566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발행·편집인 : 조경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