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
[전남]‘신안 국제 문페스타’ 12일 폐막, 지구촌 곳곳 신안 알려
이형구 기자  |  leehkg1478@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15  15:50:1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온라인 문페스타, 세계 14만여명에게 노출…신안 관광 파급 기대

   
△전남 신안군 안좌도 김환기 생가에서 신안 국제 문페스타 행사가 온-오프라인 중계되고 있다(사진: 극단 갯돌)

 

[헤럴드저널] 이형구 기자= 11월 10일부터 3일간 전남 신안 팔금도 고산카페, 안좌도 김환기 생가, 자은도 1004뮤지엄파크에서 온-오프라인 동시 개최된 홍어 장수 문순득과 함께하는 ‘2020신안 국제 문페스타’가 12일 폐막 띠뱃놀이를 끝으로 성황리에 마쳤다.

문순득의 성을 따서 ‘신안 국제 문페스타’로 변경한 올해 축제는 유튜브 ‘갯돌TV’로 온라인 송출됐다. 미국, 베트남, 브라질, 필리핀, 일본 등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문페스타를 방문한 것으로 집계돼 문페스타가 세계적인 축제로 거듭났다.

축제 개·폐막은 문순득의 생가가 있는 우이도에서 개최됐다. 우이도에서 전해 내려오는 죽마 놀이, 띠뱃놀이 등 각종 해양 민속 문화를 축제 전면에 내세웠다. 이윤선 문화재청 전문위원의 민속 해설이 곁들져 진행됨으로써 다른 축제에서 볼 수 없는 새로운 축제 형식으로 주목을 받았다.

올해 문페스타는 아름다운 신안 섬을 배경으로 블루스 디바 강허달림, 스카밴드 킹스턴 루디스카, 밴드 신나는섬, 소나기 프로젝트 등 국내 정상급 뮤지션들의 라이브 콘서트가 펼쳐져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또 문순득이 표류한 국가의 예술가들이 보내온 표류지 영상과 목포대 최성환 교수의 표류 팩트 체크가 3일간 이어지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문순득 추모제, 천일야섬 등 신안의 유서 깊은 문화를 소개하는 해양 문화 여행은 이윤선 교수와 목포대 도서문화연구원 송기태 교수가 맡아 신안 해양 민속에 대한 궁금증을 재미있고 색다르게 풀어내 많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축제는 무엇보다 문순득 표류기와 더불어 신안의 설화, 자연 풍경, 사람 등 해양 문화 프로그램에 집중한 것을 성과로 꼽힌다. 현장 관객과 온라인 시청자를 함께 겨냥한 축제는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새로운 활로를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축제 기간 유튜브 갯돌TV 조회 수를 분석한 결과, 총시청자 수는 5000명으로 집계됐고 세계 각국 14만여 명에게 노출됐으며 기존 구독자가 아닌 비구독자 조회 수가 월등히 높게 나타났다. 또 현재도 노출 건수가 지속해서 상승하고 있어 조회 수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이형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  팩스 : 02-6008-2566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발행·편집인 : 조경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