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국제·통일
국경없는의사회, 고액후원자클럽 ‘상프론티에르 클럽’ 발족
권오석 기자  |  hosanman@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1.19  12:16:2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국경없는의사회 한국사무소 ‘상프론티에르 클럽(The Sans Frontieres Club)’ 론칭 행사에 참석한 후원자, 지지자, 구호활동가

[권오석 기자] 국제 인도주의 의료 구호단체 국경없는의사회(사무총장 티에리 코펜스)는 11월 16일 한국사무소 설립 10주년을 맞이해 ‘상프론티에르 클럽(The Sans Frontieres Club)’을 발족했다.

‘상프론티에르(Sans Frontieres)’는 프랑스어로 ‘국경이 없는(without borders)’이라는 뜻으로 상프론티에르 클럽은 ‘모든 사람은 인종, 국적, 종교 등 어떤 것과도 관계없이 필요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어야 한다’는 국경없는의사회의 신념에 공감하고, 국경없는 구호활동을 지지하고 지원하는 고액후원자의 모임이다.

이날 개최된 상프론티에르 클럽 론칭 행사에서는 클럽 제1호 김남귀 후원자와 제2호 채정자 후원자의 기부 약정식이 함께 진행됐다.

이번 론칭 행사에는 국경없는의사회의 후원자와 지지자, 구호활동가가 한자리에 모여 생명을 살리는 구호활동의 생생한 이야기를 공유하고, 기부문화 확산의 필요성과 후원의 가치에 공감했다. 공식 파트너인 컴패니언(The MSF Companion) 클래식 기타리스트 드니성호(Denis Sungho Janssens)도 함께 자리했다.

티에리 코펜스 국경없는의사회 사무총장은 “지금 이 순간에도 세계 곳곳에서는 무력 분쟁과 전염성, 자연재해의 영향이 있거나 기본적인 의료서비스가 부족한 지역에서 필요한 치료를 받지 못하는 환자가 있다"면서 "도움이 필요한 환자가 있는 곳으로 달려가는 국경없는의사회의 구호활동에 꾸준한 관심과 후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  회장 : 조철형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경렬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