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
국악과 K-POP의 보랏빛 결합, 자색주화의 첫 싱글 ‘화초타령’ 발매
이길중 기자  |  leekj@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7.02  00:05: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인조 크로스오버 국악 팀 자색주화의 첫 번째 싱글 ‘화초타령’ 앨범 커버
2인조 크로스오버 국악 팀 자색주화의 첫 번째 싱글 ‘화초타령’ 앨범 커버

[헤럴드저널] 이길중 기자= 국악과 전자음악 분야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는 2인조 크로스오버 국악 팀 ‘자색주화’가 7월 1일 국내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싱글 ‘화초타령’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화초타령’은 심청가의 한 대목인 화초타령을 소리꾼 ‘박유빈’과 전자음악가 ‘퍼플코인(purple coin)’의 색깔로 풀어낸 곡이다.

해당 곡에서는 최근 해외에서 유행하고 있는 아프리칸 리듬을 도입해 집안의 작은 화초장을 넘어 마치 열대우림 속 온갖 식물들 사이에 푹 잠겨있는 이미지가 그려지는 듯한 느낌을 강조했다.

소리꾼 박유빈의 목소리 사이사이로 작은 소품처럼 놓여있는 각종 글리치 사운드와 오토튠 사운드는 마치 테마파크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을 주며, 청취자는 디테일을 하나하나 찾아보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자색주화를 이끌고 있는 퍼플코인은 “이번 음원은 온갖 장르 요소가 결합된 K-POP의 문법처럼 국악을 여러 음악 장르와 결합하는 실험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국악의 매력에 새롭게 눈뜨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만들었다”며 “모든 사람들의 플레이리스트에 자색의 주화가 채워지길 바란다”고 포부를 밝혔다.

자색주화의 ‘화초타령’은 유튜브뮤직, 멜론, 지니, 벅스, 스포티파이, 애플 뮤직 등의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에서 감상이 가능하다.
 

이길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  회장 : 이정규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경렬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등록일 : 2012년 11월 07일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