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
하와이 여행 가면 꼭 해봐야 할 이것, 트레킹 추천
권오석 기자  |  hosanman@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7.08  14:45:4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오아후 다이아몬드헤드
오아후 다이아몬드헤드

[헤럴드저널] 권오석 기자= 매력적인 하와이 섬의 다채로운 면모를 탐험하고자 하는 여행자는 이곳을 탐험하시라.

연중 따뜻한 날씨와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자랑해 전 세계에서 사랑받는 휴양지로 유명한 하와이는, 사실 유럽 트래블러에게는 트레킹 천국으로 명성이 자자하다.

와이키키와 같은 환상적인 해변과 신혼여행지로 알려졌지만, 화산 활동으로 형성된 화산암과 용암 폭포, 우림 지대, 그리고 그 위를 덮는 신비로운 풍경이 펼쳐진 세계 최고 수준의 트레일이 많다.

전문 여행가는 하와이의 8개 섬 중 화산활동으로 유명한 ‘빅아일랜드’, 와이메아 협곡을 비롯한 많은 침식곡이 있는 ‘카우아이’ , 동서양 문화를 볼 수 있는 ‘오아후’를 트레킹과 휴양을 동시에 즐기는 것을 추천한다.

트레킹 코스는 △빅아일랜드 섬의 킬라우에아 분화구를 볼 수 있는 ‘설퍼뱅크’와 ‘아키 트레일’ △카우아이 섬의 해안 절경을 따라 걷는 ‘칼랄라우 트레킹’ △오아후 섬에서는 짧지만 강렬한 매력을 보여줄 ‘다이아몬드 헤드’와 열대 숲 사이로 보이는 ‘마노아 폭포 트레일’ 코스로 이어진다.

화산, 바다, 폭포, 열대 우림 등 각 섬의 코스별 자연의 숨겨진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전 코스 모두 난이도가 높지 않고, 하루 3시간 이내 트레킹을 즐기기 때문에 초보 트레커도 부담 없이 도전할 수 있다.

또 트레킹 전후로 섬 구석구석 알찬 관광과 자유시간을 보낼 수 있어 트레킹과 휴양 모두를 만족한다.

폴리네시안 민속촌과 파인애플 농장 등 섬의 구석구석을 둘러볼 수 있는 ‘오아후 노스쇼어 섬 투어’, 랍스타와 스테이크를 포함한 코스 요리를 만끽하며 석양을 볼 수 있는 ‘스타 오브 호놀룰루 크루즈’, 현지인과 관광객에게 인기 만점인 ‘와이켈레 아울렛’에서 자유 쇼핑 시간이 주어지는 등 다양한 일정이 준비돼 있다.

트래킹 전문 승우여행사는 인천-하와이 대한항공 왕복 항공편, 하와이안에어 주내선 비행편(총 3회), 주내선 수화물 1피스, 현지 차량과 전 일정 4성급 호텔 6박, 관광지 입장료, 식사, 가이드 및 기사 팁 등 필수 경비를 모두 포함해 1인 859만원부터 판매한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  회장 : 이정규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경렬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등록일 : 2012년 11월 07일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