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국제·통일
한국콘텐츠진흥원, 중국 서부 콘텐츠시장 상세 분석
조근형 상해지사장  |  chogh201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2.31  16:30:4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콘텐츠진흥원, 중국 서부 콘텐츠시장 상세 분석

조근형 상해지사장


문화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콘텐츠산업의 블루오션으로 떠오르고 있는 중국 서부 콘텐츠 시장을 집중 조명한 '글로벌 마켓브리핑' 12월호를 발간했다. 중국 서부 지역은 지난 2000년부터 시작된 중국 정부의 서부 대개발 정책과 시진핑 정부의 일대일로(一帶一路) 비전 등을 통해 급속도로 성장하며 콘텐츠시장의 새로운 블루 오션으로 떠올랐다.

특히 경제개발로 인해 중산층 인구 및 문화오락 소비가 증가 추세로 한류 콘텐츠에 대한 호감도가 높아 중국 내륙까지 시장저변을 넓힐 수 있는 거점지역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글로벌 마켓브리핑은 '국가별 심층분석' 코너를 통해 중국 서부지역의 음악·방송·캐릭터·만화·애니메이션 등 콘텐츠 시장 현황과 업계 동향 및 트렌드, 한류현황을 분석하고 국내 콘텐츠기업들의 현지진출에 필요한 전략과 시사점을 제시했다.

'권역별 시장동향'에서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중국으로 진출 확대 계획 △남아공, 유료 TV 가입자수 2018년 710만 돌파 예상 △인도 TV 및 라디오 분야에서 외국인의 소유권 제한 완화 △싱가포르 GameStart Asia에 1만7,000명의 유료 관객 방문 △스포티파이 인도네시아에 진출예정 △베트남 젊은이들 PC방에 열광 △호주 음악산업 2012년 이후 처음으로 성장세로 전환 등의 소식을 담았다.

해외 매체에 실린 한류시장 및 한국 콘텐츠 진출 현황을 소개하는 '한류단신' 코너에는 △美 필름저널 인터내셔널, 한국 CGV의 기술혁신 소개 △뽀로로 테마파크 동남아시아 최초로 싱가포르에 진출…향후 태국과 미국도 진출 예정 △헝가리 11월 중순에 4개 도시에서 한국영화 페스티벌 개최 등을 실었다.

이밖에 국내 기업들이 실무 차원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콘텐츠 관련 해외 주요 마켓에 대한 분석정보를 제공하는 '특집' 코너에서는 아르헨티나의 MICA, 멕시코의 MIP Cancun, 브라질의 Rio Contents Market 등 중남미에서 개최되는 주요 콘텐츠 마켓 관련 최신 정보를 담았다.

 

조근형 상해지사장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  팩스 : 02-6008-2566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발행·편집인 : 조경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