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미 언론 "LA 다저스 스윕, 류현진의 완벽투 있었다"
이한준 기자  |  hanjun21@heraldjournal.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8  04:18: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미 언론 "LA 다저스 스윕, 류현진의 완벽투 있었다"

[헤럴드저널] 이한준 기자=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완벽투로 돌아왔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도 돌아 온 류현진의 7이닝 1피안타 완벽투를 칭찬했다.

   
완벽한 피칭으로 돌아 온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 선수의 올 시즌 4승 달성

류현진(LA 다저스)은 8월 7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주 플러싱 시티 필드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원정 3연전 마지막 경기서 선발 등판해 7이닝 1피안타 무사사구 8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로 시즌 4승을 달성했다.

다저스는 류현진의 호투에 힘입어 메츠를 8-0으로 꺾고 3연전 스윕 및 최근 4연승을 달렸다. 평균자책도 3.83에서 3.53까지 큰 폭으로 낮췄다. 이날 승리로 다저스는 4연승과 함께 79승 32패를 기록, 80승 선점에 단 1승만을 남기게 됐다.

그야말로 완벽에 가까운 투구였다. 1회를 삼진 3개로 출발한 류현진은 2회 역시 삼자범퇴로 가볍게 처리했다. 그 사이 타선은 류현진에게 모처럼 5점을 지원하며 일치김치 승리를 예견했다.

류현진은 3회 첫 타자 트래비스 다노에게 안타를 맞았지만 이는 이날의 처음이자 마지막 안타였다. 7회까지 무려 15타자 연속 범타 행진을 펼치며 7이닝 1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 투구로 우뚝섰다. 투구수 역시 96개로 적절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경기 후 "LA 다저스의 3연전 스윕 뒤에는 류현진의 1피안타 완벽투가 있었다"고 높이 평가했다. MLB는 이어 "류현진은 7회까지 단 1개의 안타밖에 맞지 않았다. 오직 한 명의 타자에게만 출루를 허용했다. 그 사이 삼진을 8개나 잡았다"라고 강조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 지역지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도 호평을 이어갔다. 이 매체는는 "류현진이 거의 완벽에 가까운 투구를 펼쳤다.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가 이탈한 상황에서도 승리가 이어지고 있다"면서 "류현진이 바통을 이어받아 또 다른 스윕을 완성했다"고 썼다.

이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  팩스 : 02-6008-2566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발행·편집인 : 조경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