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건국대학교, 2024년 ‘천원의 아침밥’ 운영
장철수 기자  |  637416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4.04  21:18:3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9일 건국대 학생식당에서 김경호 구청장과 건국대 학생들이 천원의 아침밥을 먹으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9일 건국대 학생식당에서 김경호 구청장과 건국대 학생들이 천원의 아침밥을 먹으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헤럴드저널] 장철수 기자= 건국대학교가 2024년도에도 ‘천원의 아침밥’을 운영한다. 올해는 지난 3월 18일 개시해 12월 20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며, 총 식수인원은 1만1000명으로 계획하고 있다.

‘천원의 아침밥’은 아침밥 결식률이 높은 대학생들에게 저렴한 가격에 쌀 위주의 아침을 제공하기 위한 사업이다. 약 6000원의 식사에 학생이 1000원을 내면, 정부 및 지자체 지원금을 제외한 잔액을 학교가 부담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광진구에서도 한 끼당 1000원을 지원한다.

건국대는 해당 사업이 처음 시행됐던 지난 2017년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참여를 결정했다. 천원에 밥과 국, 반찬 3~4개가 기본인 백반형 아침 식사로 학생들의 호응도 좋았다.

지난 29일 건국대는 ‘천원의 아침밥’ 운영 현장을 살펴보고 학생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김경호 광진구청장도 건국대를 방문해 학생들과 의견을 들었다. 김 구청장은 “학업과 취업으로 고민이 많을 시기를 슬기롭게 헤쳐갈 수 있도록 청년정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제중 건국대 학생복지처장은 “고물가 시대에 학생들이 따뜻하고 건강한 식사를 챙길 수 있도록 올해도 천원의 아침밥 운영을 결정했다. 학생들이 학업에 열중하고, 알찬 대학 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건국대 학생복지처에서도 지속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장철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여백
헤럴드시사영상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  대표전화 : 02-783-6677  |  긴급전화 : 010-7620-2777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길 8 중앙빌딩 305(편집국)  |  회장 : 이정규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경렬
등록번호 : 영등포 라 00389  |  사업자번호 : 107-20-3767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준기
Copyright © 2016 헤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